외포리꽃게집 메일보내기                                     
  Re..손님 행복이 외포리꽃게집의 행복입니다.
ㆍ작성자: 외포리꽃게집 ㆍ작성일: 2008-11-20 (목) 14:32 ㆍ조회: 4682
ㆍ추천: 0  
손님께서 맛있게 드시고 행복해 하실때
저희는 몇배의 행복을 느낀답니다..
더욱더 노력하는 외포리꽃게집이 될것을
꼭 약속 드립니다.
건강하세요..

=====================================
■ [안산이인식] 정말즐거웠어요 (2008-11-16 21:27)
식당에들어서는 순간40년전 내가먹던 밥사발이 나를반기더군요
깨끗한분위기와은근히 풍기는옛추억의물건들 고향에 온느낌이었어요
때뭇지않은주인아저씨의모습이첫눈에반가운 친구같은느낌에들었읍니다 푸짐한
해물찜 꽃게탕 벤뎅이무침 7명이너무맛있고 행복한기분으로즐거웠어요
소화시킬겸 밖에나와 조성중인 야생화꽃동산 을보고 내년봄을 기다리기로 했어요
주인아주머니께서 직접찍어주시는 추억의 사진선물 너무 감동적이었어요
사장님 대박나세요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00 Re..숙박시설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외포리꽃게집 2009-09-17 5086
99 꽃게탕 맛있게 먹었어요^ㅡ^ 이경숙 2006-11-19 5074
98 Re..To Friend 외포리꽃게집 2011-04-21 5067
97 망태버섯 김학랑 2008-07-27 5040
96 Re..마음은 항상 부자입니다. 외포리꽃게집 2009-04-07 5039
95 Re..외포리바닷가가 아름다워요. 외포리꽃게집 2009-05-26 5031
94 맛있는집 이도은 2009-05-25 5018
93 또 먹고 싶어요.1 은빛 2008-10-14 5014
92 Re..추석 잘 보내셨는지요? 외포리꽃게집 2009-10-05 4983
91 Re..너무 이쁜 복수초 외포리꽃게집 2009-03-28 4978
90 Re..감사합니다. 외포리꽃게집 2009-04-24 4877
89 다정한 커플께.. 외포리 꽃게집 2006-11-21 4875
88 Re..꽃게철입니다. 외포리꽃게집 2012-09-20 4873
87 강남전통예술경연대회중 花郞 2009-05-22 4860
86 보고 싶은 마음.... 안태희 2011-04-19 4853
85 천하의 일미 통큰이 2010-04-27 4847
84 갔던날에... 봄눈 2009-03-24 4816
83 새우젓축제 나리네집 2012-10-15 4798
82 추석 잘 보내시고 번창하세요! 오솔길 2009-10-01 4793
81 용암사망태 기하라 2008-07-28 4786
12345,,,8